'기립성 저혈압'에 해당되는 글 1건

기립성 저혈압 기절이 위험한 이유는?

말복이 지나고 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요즘에 많이 나타나는 
질병으로는 기립성 저혈압이 있다. 

흔히 고혈압의 위험성을 많이 알려져 있지만,
기립성 절혈압에 대한 위험성은 잘 알려져 있지 않다.

기립성 저혈압 역시 고혈압 만큼이나 위험한 질환이기 때문에
더욱 더 주의할 필요가 있다. 

기립성 저혈압 기절 원인은?

앉았다 일어가거나 누웠다 일어났을 때 핑 도는 기절할 것 같은 현기증을 느껴본 적 있을 것이다. 이러한 증상이 기립성 저혈압에서 흔히 발견할 수 있다. 

이러한 기립성 저혈압은 갑자기 머리의 위치의 변동되었을 때 혈압이 순간적으로

낮아지면서 뇌에 공급되는 혈액양이 줄어 들어 기절할 것 같은 현기증이 

나타나는 것이라고 한다. 

기립성 저혈압의 의해 기절을 하는 경우도 있다. 


기립성 저혈압 진단 기준은 무엇일까?

기립성 저혈압 기절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정확한 진단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 병원에서 실시하는 간단한 혈압측성만으로도 기립성 저혈압의 여부를 

가늠해볼 수 있다고 한다. 

수축혈압이 20mmHg 확장 혈압이 10mmHg이상 떨어졌을 경우 

기립성 저혈압을 의심해보아야 한다.


기립성 저혈압은 주로 더운 여름철에 많이 나타나는데 그 이유는 

여름철에는 체온을 낮추기 위해 땀 배출량을 늘리고 혈관이 확장되는데

이 때 평상시보다 확장된 혈관으로 인해 흐름이 약해져 기립성 저혈압으로 이어지게 된다고 한다. 


때문에 신경계 반응이 느린 고령자의 경우 기립성 저혈압 기절까지 이어져지며,

이로 인해 2차사고의 위험성이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한다. 

때문에 평상시에도 일어날 때 핑 도는 듯한 현기증이 있을 경우 

앉았다 일어설때나 누운 자세에서 일어날 때 최대한 천천히

몸을 움직이는 것이 기립성 저혈압 기절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한다. 


이상 오늘은 기립성 저혈압 기절의 원인과 진단 및 예방방법에 대해 알아보았다. 



블로그 이미지

찰칵이 담터댁

사진을 취미로 시작한 28살 어른이 입니다. 즐검게 하루하루를 담아보는 습관을 가져볼까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