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춘분(春分)날짜와 정의가 궁금하다!!!

안녕하세요~ 담터댁입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셨나요?

오늘은 다가오는 춘분에 대해서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볼까해요.


간단히 설명하자면 춘분은 24절기 중에  네번째 결기로

경칩과 청명 중간절기에요. 

그리고 춘분은 길어졌던 밤의 길이가 짧아지고 낮과 밤의 시간이

같아지는 날이입니다. 


그렇다면 우선 2020년 춘분 날짜에 대해 알아볼까요?

2020년 경자년 춘분날짜는 양력으로 다음주 3월 20일 금요일입니다. 

오~~ 제가 가장 좋아하는 요일이네요. 그럼 춘분은 어떤 날인지에 대해서도 

알아보겠습니다. 


춘분은 고려시대와 조선시대에 얼음을 꺼내는 날을 기념하여 제를 지내는 날이었다고 합니다. 당시 얼음은 굉장히 귀한 것이었기때문이죠.

얼음을 꺼내는 춘분을 기념하는 제사에는 돼지머리를 사용하였으며, 상림령이 복숭아나무로 만든 활과가시나무로 만든 화살을

 빙실 문 안쪽에 걸어 놓는 풍습이 있었다고 합니다. 


또한 춘분의 날씨로 한해의 농사의 길흉을 점치는 날이기도 하였습니다.

춘분에 비가 오며 아픈 사람이 없다고 믿었으며, 이날은 

해가 어두운 것이 좋은 의미이며, 춘분에 청명하고 구름이 없으면 만물이 자라지 못하고, 열병이많다고 해석을 했다고 합니다. 


그럼 다음주 금요일 2020년 춘분의 날씨가 궁금해지죠?

이상 오늘 포스팅을 마무리하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찰칵이 담터댁

사진을 취미로 시작한 28살 어른이 입니다. 즐검게 하루하루를 담아보는 습관을 가져볼까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