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안에 내가 폐암에 걸릴 가능성을 확인해볼수 있다?


최근 암의 발병률이 높아졌지만, 의학기술이 발전되면서 생존률이

높아지게 되었다. 하지만 여전히 생존률이 낮은 폐암은 우리에게 두려움의 존재이다. 

최근 영국 암연구소에서 기발한 방법으로 내가 폐암에 걸릴 가능성을 

예측해 볼수 있는 방법이 소개 되었다. 


 그 방법은 폐암환자들에게서 공통적으로 나타나는 신체적 특징이

발견되었는데 이를 핑거클로빙(finger cludding)이다.

이 핑거클로빙(finger cludding)현상은 폐암환자 35%에서 발견되었다.

그렇다면 핑커클로빙이란 무엇일까?

양손의 두번째 손가락의 손톱을 위 사진처럼 맞대었을때, 

손톱사이에 다이아몬드 모양이 생기지 않는 것을 의미한다. 


이러한 (finger cludding) 핑거클로빙 현상의 원인은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영국암연구소는 악성 종양이 미세혈관 끝인 손가락 끝 손톱에 축적하는 

호르몬을 생성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추측했다. 때문에 위 와 같은 

손가락 모양을 했을때 다이아몬드 모양이 만들어지지 않을 경우

만약을 대비해 병원에 내원하여 정확한 검사를 받아 볼 것을 권장하고 있다. 




이러한 핑거클로빙 현상 뿐만 아니라 폐암 초기증상으로는 

대표적인 증상은 기침이 있으며, 기관지를 막으면, 호흡이 곤란하거나, 거담이 생기거나하는 증상이 나타난다고 한다.

또한 암덩어리로 부터 출혈이 있을 경우 기침시 피가 섞인 가래 혹은 침 각혈이 발생할 수 있다.

기침이 한달 이상 지속되고 두통과 같은 증상이 심해질 경우 병원에서 

검사를 통한 진단을 받는 것이 좋다. 


혹시 이 글을 보고계신 분들 중에 흡연을 하시거나 가족 중 폐암 병력이 

있을 경우 당장 손톱끝을 맞대어 다이아몬드의 존재 여부를 확인해보자 

블로그 이미지

찰칵이 담터댁

사진을 취미로 시작한 28살 어른이 입니다. 즐검게 하루하루를 담아보는 습관을 가져볼까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